Interested in Joining Korbot LABS?

Contact Us

 보내기
미디어
 
 보내기

1. KBOT SALE

: KBOT 토큰은 코봇 플랫폼이라는 사용처가 있는 유틸리티 토큰입니다. KBOT 토큰은 코봇 플랫폼내에서 수수료 자동 환수, 플랫폼 서비스 이용, 그리고 참여 활동에 대한 보상 등으로 사용됩니다. KBOT 토큰은 실질적 사용처가 없으며 코인 시세를 높여 이윤을 취하려고만 하는 다른 코인과는 다릅니다.
: KBOT 토큰의 가격은 합리적인 시장 논리에 의해서만 결정되어야 합니다. KBOT 토큰은 토큰이 상장된 암호 화폐 거래소와 코봇 Apollo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 홍콩 법인 (주)코봇 랩스가 진행한 KBOT 프라이빗 세일은 벤처 캐피탈과 사모펀드만이 참여할 수 있습니다. 코봇 플랫폼의 토큰 세일 목적은 플랫폼 개발 및 바람직한 회사 운영을 하기 위함입니다. KBOT ICO의 참여는 선착순으로 이루어지며 프라이빗 세일 기간이 완료됨과 동시에 토큰 세일을 마감합니다. (*2018년 12월 KBOT 프라이빗 세일을 끝마쳤습니다)
: 네. 각각의 프라이빗 투자자는 KBOT 총 공급량의 5% 이상을 구입할 수 없습니다. 특정한 다수가 KBOT 토큰을 독점적으로 구매하여 KBOT 생태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보기 때문입니다. 더 나아가, 다양한 투자자들이 프라이빗 세일에 참여할 수 있도록 KBOT 토큰 구매 수량을 총 공급량의 5% 미만으로 정했습니다.

2. 웨일슬레이어(WhaleSlayer; WS)

: WS는 국내외 거래소 5개(Binance, Bitfinex, OKEx, Huobi, BTCBOX)의 실시간 시장 가격 데이터를 기반으로 매수/매도를 합니다. WS는 양국가(홍콩과 한국)에서 암호 화폐 시세가 동일하지 않다는 점을 이용하여, 시세가 낮은 거래소에서 매수를 하고 시세가 높은 거래소에서 매도를 합니다.
: WS는 잘 설계된 알고리즘으로 구성된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입니다. WS는 2014년부터 축적된 50개월의 시장 정보와 실시간 시장 데이터를 학습하였으며 지금도 꾸준히 머신 러닝을 통해 학습하고 있습니다. 또한 유일하게 ‘KOSDAQ’에 상장된 암호 화폐 거래소 ‘CoinLink’에 WS가 제공되었습니다. 현재 ‘WS’ 알고리즘은 한국에서 독자적인 기술에 대한 특허를 취득하였습니다.
: 세상에는 손실 제로의 완벽한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WS’는 불리한 시장 상황에서 투자자(사용자)의 손실을 최소화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더불어 시장 상황이 좋은 경우에 WS는 투자자(사용자)가 이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이 운용할 수 있는 자산의 최소/최대 금액은 개발자의 설계에 따라 다릅니다. 코봇 플랫폼에 첫번째로 선보일 봇, WS는 최소 3BTC에서 최대 128,000BTC의 자산을 운용할 수 있습니다.
: WS는 고객의 자산을 인출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WS에는 매수/매도 /취소/거래 내역 기능만이 존재합니다. 사용자가 자신의 ID, 비밀번호 및 OTP를 포함한 개인정보를 안전하게 보관한다면 외부로부터 해킹에 대한 위협이나 가능성은 없습니다.

3. B T S (Bot Trading Service)

: 정상적인 플랫폼 사용을 위해서는 최소 1,000KBOT을 보유하고 있어야 합니다. 보유한 KBOT이 1,000개 미만일 시 플랫폼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코봇 플랫폼은 개인에게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 (WS)을 솔루션을 제공하여 기존의 투자자가 겪었던 수동 거래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알고리즘 투자라는 새로운 트레이딩 문화가 투자자들에게 확산될 것입니다. 알고리즘 트레이딩 문화가 확산되면 감정적으로 투자를 진행해왔던 투자자들과 시간적 소모가 많았던 투자자들에게 투자 효율성을 높여줄 것입니다. 또한 코봇플랫폼은 암호 화폐 시장의 존재하는 투기 및 펌프앤덤프 현상을 완화시킬 수 있을 것입니다. 암호 화폐의 표면적인 가격에 집중하기 보다는 시장에 가치 있는 정보를 수집하는 문화를 정착함으로써 불균형과 불확실성을 줄일 것입니다.
: 코봇 플랫폼의 네트워크 효과를 결정하는 주 요인은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의 품질입니다. 좋은 봇의 수가 증가하면 플랫폼 내의 사용자도 증가할 것이며 더 향상된 봇들이 출시될 것입니다. 코봇 플랫폼은 봇의 성능과 기능을 판단하기 위해 2단계 검증 과정을 거칩니다. 첫번째로는 플랫폼 내 사용자들이 직접 봇을 투표하는 검증 과정을 거칩니다. 두번째는 720시간의 데이터 테스트를 통과해야 합니다.

4. KBOT Store

: 코봇 스토어(KBOT STORE)는 코봇 플랫폼 내에 존재하는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 스토어입니다. 개인과 기업 모두 자신이 개발한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을 코봇 스토어에 등록할 수 있습니다. 개발자는 자신에게 익숙한 언어(Python, PHP, C+, 기타 등등)를 사용하여 봇을 개발하시면 됩니다. 코봇 플랫폼에서는 개인과 기업에게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 개발도구 B-CODE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추가적으로 봇 개발자를 육성하기 위한 B-CODE와 교육 서비스를 제공해드릴 예정입니다.
: 코봇플랫폼은 플랫폼 안에 제공되는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 간에 경쟁을 유도합니다. 무한경쟁이 이루어지는 환경을 조성하여 최상의 봇만이 코봇 플랫폼 안에 존재하게 될 것입니다.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을 사용하는 플랫폼 사용자는 기존에 자신이 사용하던 봇보다 최적화된 봇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현존하는 봇 개발자들은 자신이 개발한 봇을 확장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봇 개발자가 봇 개발과 동시에 자신의 봇을 대중에게 알려야 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수익금 환수를 직접해야하는 상황이 추가된다면 자신이 개발한 좋은 봇을 확장하는데 어려움을 겪게 됩니다. 봇 개발자는 코봇 스토어를 통해 손쉽게 자신이 개발한 봇을 확장할 수 있으며 이와 동시에 봇 개발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5. B-Code

: B-CODE는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 또는 알고리즘 개발을 위한 도구입니다. B-CODE는 개발자의 수준에 따라 여러 단계로 분류되어 있습니다. B-CODE는 사용자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단순한 드래그와 클릭으로 봇 개발이 가능하게 제작되어 있습니다. B-CODE를 사용하여 개발된 알고리즘 트레이딩 봇은 수년간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1분 백테스팅 과정과 BTC 혹은 USD 수익률 검열 과정을 거치게 되며 검증 과정을 통과한 후에만 등록이 가능합니다.
: B-CODE는 초급, 중급, 고급 단계로 분류되어 있습니다.

(1) 초급 단계
: 초급 단계는 개발자가 개발 코드를 작성할 필요가 없습니다. WS의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민감도, 진입도, 투자종목, 빈번도를 설정할 수 있습니다. 작성 및 테스트 절차는 약 3 분이 소요됩니다.

(2) 중급 단계
: 중급 단계의 B-CODE는 알고리즘의 다양한 변화를 허용합니다. 차별화된 인덱스와 상태는 WS 알고리즘 위에 제작되어 봇을 더욱더 세밀하게 제작할 수 있습니다. 이 프로세스에도 약 3 분이 소요됩니다.

(3) 고급 단계
: 고급 단계에서 개발자들은 자신만의 봇 알고리즘 코드를 코딩할 수 있습니다. 참여하는 개발자는 이러한 시스템을 활용하여 자체 알고리즘을 생성하고 성능을 검사할 수 있습니다. 고급 단계의 B-CODE 작성 및 테스트 단계는 오랜 시간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6. Careers

: O코봇랩스는 훌륭한 팀워크, 우수한 기술 및 경험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코봇 랩스는 네 개의 부서로 나뉩니다.


(1) 전략 및 운영 :
플랫폼 설계, 재무, 전략 및 운영을 담당합니다.

(2) 플랫폼 개발 :
플랫폼 및 디버깅을 담당합니다.

(3) 마케팅 및 커뮤니케이션 :
플랫폼 광고, 커뮤니티 관리 및 고객 서비스를 담당합니다.

(4) 교육 및 디자인 :
플랫폼 설명 자료 작성 (문서 및 비디오) 을 담당합니다.

: 코봇랩스의 어드바이저는 세가지 역할을 제공합니다.

(1) 어드바이저의 전문 지식과 경험을 코봇랩스에게 제공합니다.
(2) 어드바이저가 소유한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코봇 플랫폼을 널리 알립니다.
(3) 사업 확장을 위한 기회, 인프라 및 인적 자원을 제공합니다.

어드바이저는 코봇플랫폼의 엠버서더로써 전략과 분석을 제공할 것입니다.
온 / 오프라인 사용자와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다양한 KBOT Meet-up에 참여할 것입니다.
: 코봇팀은 플랫폼 운영과 개발에 직접적인 도움이 되는 업체와 업무협약을 맺을 것입니다. 좋은 협력관계를 유지하면서 코봇랩스는 아래와 같은 네 가지 문제를 해결할 것입니다.

(1) 보안: 코봇랩스는 최고의 보안 서비스 제공을 위해 국내 최고의 보안 업체와 협상 중입니다.

(2) 법률: 2018년 5월경, 코봇랩스는 국내 최고의 법무법인 김앤장과 업무협약을 맺음으로써 존재하는 모든 법적인 리스크와 제약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으며 새로 입법된 암호 화폐 법률 사항을 인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것입니다.

(3) 미디어: 코봇랩스는 현재 플랫폼을 광고하기 위해 두 개의 한국 언론 매체와 두 개의 외국 언론 매체와 협상 중입니다.

(4) 거래소: 코봇랩스는 사용자로 하여금 플랫폼 사용이 용의하기위해 다양한 거래소와 업무협약을 맺을 것입니다. 코봇랩스는 다양한 거래소의 API를 통합하고 거래 수수료를 줄이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7. Others

: 현재 주식 시장에서 알고리즘 기반 투자는 전체 거래량의 92 % 이상을 차지합니다. 이와 대조적으로, 암호 화폐 시장에서 알고리즘 기반 투자는 20 ~ 30 %에 불과합니다. 코봇랩스는 암호 화폐 시장에 알고리즘 기반 투자가 현저하게 낮은 이유는 거래를 진행하는 주 고객이 다르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즉, 주식시장의 주 고객은 대형 헤지 펀드인 반면에, 암호 화폐 시장의 주 고객은 개인이 대부분을 차지합니다. 하지만 나날이 암호 화폐 시장에서 알고리즘 기반 투자를 하는 대형 헤지 펀드의 수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결국, 암호 화폐 시장은 주식시장과 비슷한 수준의 알고리즘 기반 거래 알고리즘 기반 투자는 암호 화폐 시장에 참여하는 해지 펀드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기하 급수적으로 증가 할 것입니다.
: 간단합니다. 알고리즘 기반 투자를 진행하는 편이 결과적으로 개인이 수동 거래를 하였을 경우보다 이성적으로 투자를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쉽게 말해, 주식시장과 비교해보면 암호 화폐 시장은 365일 24시간 돌아가며, 높은 시장의 변동성으로 인해 개인이 긴장감을 잃지 않으면 안됩니다. 추가적으로, 암호 화폐 시장에는 최악의 상황을 대비할 수 있는 안전장치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오직, 개인 스스로의 판단의 의해 거래를 진행합니다. 더욱이, 개인이 다양한 실시간 시장 정보를 수집하여 결정을 내리는 것은 매우 어렵습니다. 그러나 알고리즘 기반 투자는 개인이 감정적으로 투자를 진행하지 않으며 오직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거래를 진행합니다.
:네. 코봇 플랫폼은 국적 제한을 두지 않습니다. 인터넷 사용이 가능하며 통합된 거래소 API를 제공하는 거래소 계정이 있다면 누구나 플랫폼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KBOT 토큰은 코봇 플랫폼이라는 사용처가 있는 유틸리티 토큰입니다. KBOT 토큰은 코봇 플랫폼내에서 수수료 자동 환수, 플랫폼 서비스 이용, 그리고 참여 활동에 대한 보상 등으로 사용됩니다. KBOT 토큰은 실질적 사용처가 없고 태로만 존재하는 다른 토큰들과 비교해 우위를 점하고 있습니다.
: 코봇랩스의 최종 목표는 암호 화폐 시장의 알고리즘 기반 투자를 90 %까지 끌어 올려 투자 효율을 극대화하는 것입니다. 코봇랩스는 알고리즘 트레이딩 (Algorithm Trading) 문화를 선도하여 암호 화폐 투자자가 효율적으로 투자를 할 수 있도록 돕는 것입니다.
: 코봇 플랫폼의 첫번째로 출시되는 WS는 기존의 존재하는 3,500 명의 사용자가 될 것입니다. 이를 통해 KBOT 에어 드롭 이벤트, 커뮤니티 채널 확대 및 데이터베이스 활용 광고 기반을 통한 활동을 하여 사용자를 모집 할 계획입니다.
: 이는 이들 4 개국이 총 암호 화폐 시장 거래량의 94 %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상위 10 개의 암호 화폐 거래소 모두 이 4 개국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실을 바탕으로 코봇랩스는 주요 국가를 공략함으로써 효과적으로 암호 화폐 시장의 94 % 거래량을 알고리즘 기반 투자로 대체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SNS Community
 
Telegram
 
Technology